오싹오싹 공포소설을 즐기게 된 친구

낄낄이 22-06-24 08:07 376

img


친구가 소설 엑소시스트를 읽어보더니
"이렇게 사악한 이야기는 처음이야. 더 이상 못 읽겠어!" 라면서
책을 바다에 던져버렸어.

그리고 난 서점에 가서 똑같은 책을 사서 물에 적신 후
그 친구 책상 서랍에 몰래 넣어뒀지.

댓글 0
비회원 정보는 reCAPTCHA로 보호됨 · 개인 정보 보호 · 약관
낄낄판
추천 글쓴이 날짜 읽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