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리 심경 고백 “더러워서 은퇴하려고 했다”

낄낄이 19-12-04 11:59 404
김규리 심경 고백 “더러워서 은퇴하려고 했다”
기사입력2019.12.03. 오전 9:29

img



김규리 심경 고백 “더러워서 은퇴하려고 했다”

배우 김규리가 심경을 고백했다.

2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배우 김규리가 게스트로 출연해 허심탄회하게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날 김규리는 과거 광우병 관련 발언 이후 쏟아지는 악플에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고백했다. 그는 “더러워서 연예인 안 한다 싶었다.

댓글의 98%가 악플이었다. 은퇴까지 고민했다”며 “오래 힘들었다. 모두가 날 탓하는 것 같았다.
사람들이 날 미워하는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라디오 진행을 하며 자신을 사랑해주는 사람들도 많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김규리는 심경을 전하면서 가족과 반려견 그리고 연기 덕분에 일어설 수 있었다고도 덧붙였다.

김규리는 “대중이 나에게 원하는 모습이 있는데 내가 그 모습이 되면 대중이 나를 사랑해줄 줄 알았다. 대중이 원하는 것과 나 사이의 괴리가 있으면 힘든 것 같다”면서 “그냥 내 모습으로, 김규리로 있고 싶다”고 담담하게 말했다.
http://sports.donga.com/3/all/20191203/98634609/1
댓글 0
낄낄판
추천 글쓴이 날짜 읽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