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로 복권 잘못 사버린 미국인 근황

낄낄이 20-10-28 16:23 573
img

미국 미시간주 디어본 헤이츠에 사는 사미르 마자헴(56세) 는
가족들의 생일 번호를 조합해서 로또복권을 사게 됨.

특히 스마트폰 앱으로도 구매할 수 있다는 광고를 보고 스마트폰으로 구입했는데
온라인 결제에 익숙하지 않은 탓인지 결제가 두번 되면서 같은 번호로 두번 삼

근데 그 번호가 11억 3천만원 짜리 번호였고
그걸 두개 산 사미르 씨는 11억 3천만원의 당첨금을 두번 받게 됨.
댓글 0
비회원 정보는 reCAPTCHA로 보호됨 · 개인 정보 보호 · 약관
낄낄판
추천 글쓴이 날짜 읽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