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 복서 vs 조폭

낄낄이 19-03-02 15:22 1,914

러시아 프로 복싱선수 니콜라이 블라센코(29)가 나이트클럽에서 조직폭력배들과 시비를 붙어 이들을 잠재웠다

블라센코가 화장실을 간 사이 아내를 눈여겨본 조직폭력배의 우두머리가 VIP룸으로 초대했고,
실랑이 끝에 그의 부하들이 성추행등으로 끌고 가려 했다.

이를 본 블라센코는 흥분을 감추지 않았다.
결국 나이트클럽 밖으로 나온 블라센코는 1대 다수의 싸움임에도 불구하고 복서다운 싸움 실력을 자랑했다.

당시 목격자들은 “조폭들은 최소 10명이었고, 그 중 2명이 리더였다”며
“이중 한 명이 웃통을 벗고 블라센코에게 다가서다가 순간 볼링핀처럼 쓰러졌다”고 말했다.

조폭들은 뒤늦게 변호사를 선임해 고소장을 제출했지만
경찰은 CCTV를 확인한 뒤 프로 복서의 정당방위를 인정해 처벌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댓글 2
  • 넓적부 ()

    잭 리처는 나름 현실적이다
  • 강아 ()

    두번째 짤은 진짜...ㄷㄷㄷ... 픽 쓰러진다는게 뭔지 보여주는거 같음
비회원 정보는 reCAPTCHA로 보호됨 · 개인 정보 보호 · 약관
낄낄판
추천 글쓴이 날짜 읽음